최종편집일시:2021.05.11 (화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생활/문화 세계 IT/과학 연예 칼럼 영문 매거진
 
전체보기
뉴스 홈 IT/과학  기사목록
 
경기도 농기원, 자체 개발 ‘매미나방 친환경 살충제’ 보급 추진
기사입력 2021-04-12 오후 2:13:00 | 최종수정 2021-04-12 14:13        

경기도농업기술원이 최근 개체 수 증가로 피해를 주고 있는 매미나방 방제를 위해 지난 2월 국내 최초 개발한 ‘알집 방제 전용 친환경 살충제’ 보급 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매미나방’은 나비목 독나방과에 속하며 수컷은 날개길이 24∼32mm 크기에 암갈색 또는 흑갈색, 암컷은 날개길이 35∼45mm 정도에 백색을 띠고 있다.

유충은 보통 3월 하순에 부화되는데 사과, 배나무 등 각종 과수류와 상수리나무, 느릅나무, 자작나무 등 100여 종에 달하는 식물의 잎을 먹어치워 농가 경제적 피해와 외관상 혐오감, 피부질환 등을 유발한다. 성충은 주로 등산로, 도심 공원, 농경지 등에서 낮에 출몰하기 때문에 불쾌함에 따른 민원도 빈번하다.

그 동안에는 월동알을 끌개로 제거하거나 화학농약 항공살포 등을 통해 방제가 이뤄졌지만, 알 긁기는 효율성이 떨어지고 화학농약 살포는 생태계 파괴라는 문제점이 있었다.

농기원이 개발한 친환경 살충제는 계피나 오렌지오일 등 천연물질로 구성돼 있어 살포 후 축적 없이 생분해가 빠르고, 주변 농작물에 닿아도 농약 잔류 피해가 없다. 봄이 오기 전 친환경 살충제를 이용해 알집을 미리 방제하면 노동력도 줄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농기원은 3월부터 친환경 살충제를 이용한 매미나방 알집 방제를 군포시, 여주시와 함께 진행 중이며 이 달 중 그 효과를 합동 점검할 예정이다. 이어 그 결과를 반영해 올 연말 제품 개발을 위한 특허 출원 후 내년부터 도내 본격적으로 보급할 예정이다.

경기도농업기술원 관계자는 “기후변화로 대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해충들에 대비해 도민 피해를 최소화하고 환경을 보존할 수 있는 효율적인 방제 연구개발에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대수기자
 
 
 
 
 
 
 
경기도 농기원, 전자상거래 역량강화 위한 ‘E-비즈니스 전문농업인 양성’ 교육 실시
경기도, 지자체 최초로 개인에게 맞는 복지정보를 찾아주고 신청일에 먼저 알려주는 ‘경기알림톡’ 시범서비스 개시
 기사목록 보기
 
  IT/과학 주요기사
경기도, 바지락 치패(새끼조개) 80만 마리 방류
경기도일자리재단, ‘여성IT포트폴리오’ 공모
경기도 농기원, 농촌교육농장 교사 양성과정 운영
용인시, 청년 크리에이터 동영상 콘테스트 우수작..
경기도일자리재단, ‘2020 여성 유망일자리 설명..
‘제3회 판교자율주행모터쇼(PAMS 2019)’ 판교테..
경기도, 남한산성에 전기차충전기 설치 … 10월 6..
‘에너지 거버넌스’ 활성화 방안 찾는다
 
 
주간 인기뉴스
용인시,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최대 13만원 과태료
용인시,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
경기광역여성새로일하기센터 과..
용인 기흥도서관, 비대면‘청년 ..
경기도, 5월 11~13일 사회적경제..
경기소방, 주요 현안정책회의를 ..
 
인기 포토뉴스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영통로 127, 7층 701호. 경기 아51582, 등록일: 2017. 7. 11, 제호: 프레스경제,  발행인. 편집인:김태수, 청소년관리책임자 : 이종갑

 무단 복제를 금합니다

Copyright(c)2021 프레스경제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